겨울 스포츠 타박상에 대비한 안전상비약 구비 강조
2018-11-22 오전 10:41:49 302
(2018-11-22) 동국제약(대표이사 오흥주)은 본격적인 추위가 시작됨에 따라 스 키, 스케이트, 눈썰매 등의 겨울 레포츠 활동이나 빙판길 사고로 인한 타박상에 유의할 것을 당부하고, 타박상이 발생했을 때는 방치하지 말고 ‘타바겐 겔’과 같 은 의약품으로 관리할 것을 제안했다. 서울 최저 기온이 영하를 기록하고, 오는 24일부터 전국 스키장이 순차적으로 개장하는 등 본격적인 겨울 스키 시즌이 시작됐다. 2016년 국민안전처(현 행정 안전부) 자료에 의하면 매년 스키장에서 1만명 이상이 부상을 당하고, 그 중 약 40%(3,964 40%(3,964명)가 타박상을 입은 것으로 조사됐다. 무엇보다 겨울철 안전사고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경직된 몸을 풀어주기 위한 스 트레칭과 함께 장갑, 보호구 등을 착용하는 것이 중요하다. 또한 타박상이 발생 하게 되면 이를 방치하거나 민간 요법에 의존하기 보다는, 효능효〮과가 입증 된 의약품으로 관리하는 것이 좋다. 동국제약 마케팅 담당자는 “겨울철 발생된 타박상을 무심코 방치하는 경우가 많 은데, 이를 그대로 방치할 경우 이후 치료에 오랜 시간이 걸릴 수 있다”며, “빙판 길 사고 뿐만 아니라 스키 등 겨울 스포츠 활동에 대비해 타바겐겔과 같은 타박 상 치료제를 미리 구비해 놓는 것이 좋다”고 말했다. 동국제약 ‘타바겐겔’은 대증 요법인 파스류와 달리, 식물성분인 ‘무정형에스신’과 과 ‘헤파린나트륨’, ‘살리실산글리콜’ 등 3가지 활성성분의 복합작용으로 혈액 응 고를 방지하고, 항염·항부종 작용을 통해 멍과 붓기를 동시에 케어하는 타박상 치료제이다. 정맥류상 부종(부기), 표재성 정맥염, 사고 시 외상, 운동 시 부상( (타박상), 건초염 등에 진통·소염 작용을 한다. 향이 자극적이지 않고, 식물성분 이 함유돼 어린아이들도 사용할 수 있으며, 일반의약품이라 가까운 약국에서 처 방전 없이 구입할 수 있다.
'치센', 치질 치료제 시장 판도를 바꾸다
차가우면 발생하는 치질, 따뜻하게 관리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