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외선 지수가 높은 봄철에는, 동국제약 기미개선제 '멜라큐크림'으로 관리하세요!
2019-03-19 오전 10:34:38 850
(2019-03-19) 겨우내 적은 일조량과 약한 자외선에 익숙해졌던 피부가 봄철이 되어 상대적으로 높은 자외선에 장기간 노출되면 기미가 생길 수 있으므로 주의 가 필요하다.

기상청에서 2015년부터 2017년까지 3년간, 월별 자외선지수1)를 관측한 결과에 따르면 3월이후에는 높음 단계(자외선 지수 6~7) 이상의 자외선지수가 나타난 일수가 급격히 증가했으며, 특히 3월(15일)이 2월(2일) 대비 7.5배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피부는 자외선에 노출되면 손상을 막기 위해 표피 안쪽의 기저층에서 멜라닌 세 포의 활동이 증가하게 된다. 이로 인해 멜라닌 과립이 만들어져 색소 침착과 기 미가 발생하게 된다.

동국제약(대표이사 오흥주) 마케팅 담당자는 “봄철에는 자외선 차단제를 자주 발라 기미를 예방할 수 있다”며, “이미 기미가 발생하면 멜라큐처럼 효과가 입증 된 의약품을 사용하는 등 적절한 조치로 관리하는 것이 좋다”고 말했다.

동국제약의 멜라큐크림은 히드로퀴논(4%)을 함유한 기미개선제로, 멜라닌 합성 에 중요한 역할을 하는 타이로시나아제의 활성을 억제하여 기미와 색소침착을 막아준다. 히드로퀴논은 침착된 색소 치료에 있어 50년 이상 유효성과 안전성 을 입증 받아온 성분이다.

멜라큐크림은 얼굴 전체에 바르는 미백기능성 화장품과 달리 기미나 주근깨가 있는 부위에만 바르는 제품이다. 용기의 상단부를 누르면 크림이 올라오는 ‘에 어리스 펌핑’ 용기를 적용해, 펌핑 시 외부 공기가 유입되지 않아 유효성분의 안 정성을 높여주고 먼지와 땀 등 이물질을 차단하여 위생적이다. 별도의 처방전 없이 약국에서 구입할 수 있는 일반의약품으로, 보다 자세한 사항은 동국제약 소비자 상담실로 문의할 수 있다.

주1) 세계보건기구(WHO)에서는 자외선 지수를 낮음(1~2), 보통(3~5), 높음(6~7), (6~7), 매우 높음(8~10), 위험(11 이상)의 5단계 범위로 나눠 표시하고 있으며 숫자가 높을수록 위험하다.
인사돌플러스 사랑봉사단, '제11회 잇몸의 날' 맞아 '사랑의 스케일링' 봉사활동
판시딜, '2019 한국산업의 브랜드파워 탈모치료제 부문' 1위 선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