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약사학술대회에서 연구 포스터 발표
2019-05-24 오전 10:46:56 754
(2019-05-24) 동국제약(대표이사 오흥주)은 지난 19일, 경기도 수원컨벤션센터 에서 개최된 제14회 경기약사학술대회에서, 대규모 소비자 조사를 통해 분석한 ‘ ‘변비와 치질의 연관성 분석’ 연구 포스터를 발표했다.

이번에 발표된 연구 포스터는 동국제약이 지난해 말 시장조사기관인 코리아리 서치에 의뢰해, 성인 1,000명을 대상으로 한 대규모 소비자 조사결과를 근거로 작성되었다. 포스터의 핵심 내용은 ‘변비는 치질의 선행질환이 될 가능성이 높 아, 약국에서 변비약 구입자의 치질 질환 예방 및 관리에 관심을 가져야 한다’는 것이다 는 것이다.

코리아리서치 조사결과에 따르면, 조사 대상자 10명 중 3명은 변비 증상을 경험 하고 있었고, 변비 증상이 있는 사람의 35%가 치질을 경험했으며 증상이 없는 사람(8%)에 비해 치질 발병률이 4배 이상 높게 나타나, 변비가 치질의 선행 질 환이 될 개연성(확률)이 높은 것으로 분석되었다. 반대로 치질이 있는 사람 중 67% 67%는 변비를 동반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나, 상호 연관성을 뒷받침했다.

이날 포스터를 발표한 동국제약 OTC마케팅부 박혁 부장은 “의약품 시장조사 기관인 아이큐비아(IQVIA) 데이터에 따르면, 2018년 변비약 구매 건수는 연간 798 798만 건으로 많은 사람들이 변비증상으로 의약품을 복용하고 있다”며, “약국에 서 변비약을 구입하는 사람들에게 변비와 치질의 연관성을 전달하고, 치질의 예 방과 관리를 위해 먹는 치질약 치센과 같은 의약품에 대한 정보를 제공하는 것 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치센 캡슐’은 유럽에서 개발한 식물성 플라보노이드 구조인 ‘디오스민’ 성분의 치질 치료제로 혈관 탄력과 순환을 개선하고 항염 작용을 통해 치질로 인한 통 증, 부종, 출혈, 가려움증, 불편감 등을 개선해 준다. 임상 연구 결과에 따르면 치센 캡슐의 성분인 디오스민을 2주간 복용했을 때 통증 및 출혈 등의 증상이 80% 80% 이상 개선된 것으로 확인됐다. 치질은 혈관질환이고 만성질환이므로 최소 2 2개월 이상 복용하는 것이 좋다. 처방전 없이 약국에서 구매할 수 있는 일반의약 품으로 임신 3개월 이상의 임신부와 수유부도 복용이 가능하다.
훼라민퀸과 함께하는 2019 상반기 동행 캠페인 성료
제21회 마데카솔과 함께하는 국립공원 산행안전 캠페인 진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