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글로벌 네트워크

다음

동국제약은 글로벌 경쟁력을 갖춘
일류 제약회사로 도약하고 있습니다.

글로벌 지도

1992년부터 본격적인 수출을 시작한 동국제약은 유럽에서 중남미에 이르기까지 활발한 수출 활동을 지속해왔습니다. 해외 시장에서의 매출액은 2007년 2,000만 불, 2010년 3,000만 불, 현재 4,000만 불을 달성하였으며, 매출액 대비 수출 비중은 국내 제약회사 중 상위권에 속합니다.

동국제약은 지역별 담당자 제도를 통해 현재 50여 개국에 광범위한 수출 네트워크를 확보하고 있으며, 잠재 성장력이 큰 신흥국 시장까지 그 영역을 확대하고 있습니다. 수출 주력 제품으로는 원료 의약품의 경우, 엑스레이 조영제 이오파미돌, 항생제 테이코플라닌 및 실라스타틴 등이며, 완제 의약품은 마취제 포폴주사, 전립선암 치료제 로렐린데포 등을 들 수 있습니다. 또한, 얼굴 주름의 일시적 개선 및 완화에 사용되는 가교 히알루론산 나트륨 필러 벨라스트를 세계 시장에 론칭함으로써 사업 다각화를 통한 이익 창출에 이바지하고 있습니다. 그리고 시장 변화 및 소비자의 요구에 발 빠르게 대처하고자 차세대 항생제 및 MRI 조영제 등 신규 원료 의약품 개발, 기존 제품의 제형/포장 다양화 및 내수 시장 판매 품목의 해외 시장 진출 등 해외시장 개척 및 수출 증대에 기여할 여러 가지 방안을 모색하고 있습니다.

동국제약의 수출 전략은 연구개발 및 생산 시스템을 수출에 적합하도록 체계화하고, 전문화된 인력이 적극적인 해외 마케팅을 추진해 나가는 데 초점을 맞추고 있습니다. 목표 달성을 위해 고부가가치 기술력이 뒷받침되는 제제와 제형을 중심으로 전 세계 세일즈 네트워크를 더욱 밀도 있게 관리해 나갈 계획입니다.